중국 커즈싱로봇유한공사, 세계 최초 베드타입 모듈형 수술로봇 개발 완료

2019-10-28 10:00 출처: 씨유메디칼시스템 (코스닥 115480)

중국 수술용로봇 국제 포럼 – 수술용로봇 동물실험 시연회

원주--(뉴스와이어) 2019년 10월 28일 -- 중국대건강관리협회가 후원하고 커즈싱로봇유한공사가 공동 주최한 ‘제1회 커즈싱 수술로봇 국제 학술 포럼’이 베이징에서 개최됐다.

포럼에서 커즈싱로봇유한공사는 세계 최초로 베드타입 모듈형 수술로봇의 성공적인 개발 발표 및 시연회를 진행했다.
 
포럼에는 한국, 이탈리아, 영국, 독일, 미국 등의 세계적으로 유명한 로봇 전문가와 교수가 초청됐다. 중국 인민해방군 총병원(301병원), 인민해방군 305병원, 북경 의과대학병원, 사천 대학교 화시병원, 정주대학교 부속병원, 청도대학교 부속병원, 우한 연합병원, 항저우 제1인민 병원, 국제 금융, 보험 기관 및 중국 내 첨단산업단지의 대표단 등이 참석했다.

포럼은 중국의 의료로봇 분야의 건전한 발전을 촉진하고 중국과 한국을 비롯한 해외 의료용 수술로봇 기술교류를 강화, 인류 건강 증진에 공헌하기 위해 개최됐으며 향후 지속적으로 개최될 예정이다.

베드타입 모듈형 수술로봇은 지난 몇 년간 중국과 한국 기술팀이 공동으로 개발한 로봇이다. 인민해방군총병원(301병원) 비뇨기과 위훙카이교수는 포럼에서 일반적인 복강경 수술보다 한 단계 높은 난이도 수술인 신장암 절제술, 방광-소장 문합술 등을 성공적으로 시연해 포럼에 참석한 세계적인 로봇 수술 전문가들 및 중국 내 관계자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커즈싱로봇유한공사가 개발한 수술로봇(제품명 이지아폴론)은 지난 20년간 복강경 수술로봇 시장을 독점해온 기존 로봇과 비교해 경제성, 확장성, 그리고 수술 정확도와 사용자 편의성이 시장의 요구에 맞게 개선된 제품이다.

로봇카트축에 4개의 로봇 팔이 기본 장착되도록 구성돼 가격이 비싸고 협소한 수술작업 공간, 수술 시 로봇 팔의 상호간섭 등 개선점들이 꾸준히 논의됐던 기존 로봇과는 달리 이지아폴론은 수술 침대에 개별적으로 장착되는 로봇 팔이 모듈형으로 운영돼 최소 2개에서 최대 6개까지 장착할 수 있다. 로봇 팔은 넓은 작업 범위를 확보하고 쉽게 이동, 수술 시 의사가 사용하기 편리하다. 또한 모듈화 구조로 업그레이드가 가능한 점 등 확장성을 갖춰 경제성이 높다.

포럼을 주최한 커즈싱로봇유한공사는 중국 최초로 수술용 로봇을 개발 및 제조, 판매하는 회사로서 씨유메디칼의 자회사인 씨유에이아이써지칼과 수술로봇의 주요 부품 및 소모품의 20%를 향후 10년간 공급받기로 계약한 바 있으며, CFDA 인증이 나오는 2021년부터 중국 전역에 복강경 수술로봇을 판매할 계획이다.

씨유메디칼시스템 개요

씨유메디칼시스템은 ‘생명을 살리는 기업’이라는 가치 아래 응급 의료장비인 자동심장충격기(AED)를 제조하여 국내외 70여개국에 판매하고 있는 의료기기 전문 기업이다. 2002년 국내 최초로 자동심장충격기(AED:Automated External Defibrillator)를 개발하여 한국식품의약품안전청으로부터 승인을 받았으며 일본 후생노동성, 미국 FDA 판매 허가를 받음으로써 제품의 안전성, 신뢰성 및 우수성을 입증받았다.

웹사이트: http://www.cu911.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